DAY 1

Dec 15 2018

DAY 2

Dec 16 2018
Walk around in the Village

DAY 3

Dec 17 2018

DAY 4

Dec 18 2018
Eat well..
Take a rest..

DAY 5

Dec 19 2018
누비고 다닌다..
빌리지를..
식당을..
슬로프를..

DAY 6

Dec 20 2018
Family Sking..

too windy&rainy.. mid level 까지만 오픈 슬로프. 날씨 탓인지 오늘은 좀 힘들게 스킹..
푹자고 내일 봅세~

DAY 7

Dec 21 2018
Peak to Peak..
I love family sking

In the morning.. 토욜에 예약해 놓은 Matthew의 Ice fishing이 푹한 날씨탓에 얼음두께가 얇아져 안전상의 이유로 캔슬 되었다고 리펀 받았다. 꼭 해보고 싶었는데ㅜㅜ.. fishing license는 리펀 안됨. 다음 기회에 꼭 도전 해보리라!

미드레벨서 사고.. 전날 비 때문인지 아이스 범피한 곳에서 울노마 미끄러져서 굴렀으.. 얼굴에 상처 마니나서 속상함.. ㅜㅜ 집에 올때쯤은 다시 기분 업. 기특한 것..

DAY 8

Dec 22 2018
쉼표..
숨표..
in the village..

9시쯤 야식 먹을 계획이었으나 아마 난 8시쯤 부터 잔 것 같다.. 잘자고 잘먹고 잘놀고 ㅋㅋㅋ 최고지.

DAY 9

Dec 23 2018
The last day of Sking..

DAY 10

Dec 24 2018
Christmas eve
in Whistler..

DAY 11

Dec 25 2018
Good-bye
Whistler..

YVR-LAX
Share to SNS
Link copied.
Paste it somewhere!